홍성군, 공공급식 찾아가는 교육으로 위생안전 ‘강화’
홍성군, 공공급식 찾아가는 교육으로 위생안전 ‘강화’
  • 차순우 기자
  • 승인 2022.11.30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공공급식 식재료 공급업체 대상 현장 점검 및 위생교육 실시

[충청매일 차순우 기자] 홍성군은 지난달 29일에 구항면에 위치한‘지랑’에서 서울공공급식 식재료를 안전하고 청결하게 공급하기 위해 작업근로자를 대상으로 찾아가는 현장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서울공공급식 식재료 공급이 해마다 증가함에 따라 식재료를 공급하는 업체 근로자의 책임감 고취 및 서울공공급식 식재료 취급과 품질에 있어 위생 기준 향상을 위해 기획되었으며, 친환경 농산물 전처리 작업장 현장 점검 및 작업근로자를 위한 개인과 작업장 등에 대한 전반적인 위생 관리 교육을 실시했다.

한편, 군은 서울시 노원구와 2017년 서울시 도농상생 공공급식 협약을 맺은 후 군에서 안전하고 신선한 친환경 식재료를 서울시 공공급식 대상 기관으로 공급하며 도농상생을 실현하고 있으며, 우리 지역 농·축산물 판로를 확보하여 농가 소득증대에 기여하고 있다.

김두철 농업정책과장은 “서울공공급식 공급량이 증가함에 따라 식재료 취급과 품질에 있어 위생관리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 ”며 “이번 찾아가는 현장 교육이 공급업체 종사자분들의 업무에 있어 도움이 되었길 바라며 앞으로도 서울공공급식 공급업체 분들에게 도움이 되는 교육과 소통의 장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