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박물관, 독립운동가 유자명 선생 유물전
충주박물관, 독립운동가 유자명 선생 유물전
  • 박연수 기자
  • 승인 2022.06.21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열단 단원·조선혁명자연맹 대표 등 활동
독립운동 관련 사진·논문 등 14건 18점 전시
충주박물관 독립운동가 유자명 선생 유물전 전경.
충주박물관 독립운동가 유자명 선생 유물전 전경.

 

[충청매일 박연수 기자] 충주박물관(관장 정선미)이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충주 출신 독립운동가 유자명(1894~1985) 선생의 삶을 조명하는 유물전을 상시 운영한다고 21일 밝혔다.

박물관은 일제강점기 중국에서 독립운동에 기여한 독립운동의 대표적인 지도자 유자명 선생을 기억하고 그의 독립정신을 기리기 위해 이번 전시회를 기획했다.

유자명 선생은 대한민국 임시의정원 의원, 의열단 단원, 조선혁명자연맹 대표, 남화한인청년연맹 의장, 조선민족전선연맹 이사, 조선의용대 지도위원회 위원 등으로 활동한 대표적인 독립운동 지도자이다.

충주박물관 2관 충주명현실에서 열리는 이번 유물전은 독립운동 관련 사진과 논문, 개인 소품류 등 14건 18점이 전시된다.

현재, 충주박물관 수장고에는 2006년 선생의 아들 유전휘 교수가 기증한 유자명 선생 관련 자료 200여점이 보관돼 있다.

전시는 특별전이 아닌 상설 전시로 전시효과를 높이기 위해 크기는 4m×2m 규모의 2개 패널에 다양한 내용을 담아 관람객의 궁금증을 해소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관련, 기타 궁금한 사항은 충주박물관 학예연구팀(☏043-850-3926)으로 문의하면 자세히 안내 받을 수 있다.

정선미 박물관장은 “이번 전시로 유자명 선생에 대한 지역민 교육의 계기를 마련하게 되었다”며 “독립운동에 비해 상대적으로 덜 알려진 농업연구자의 면모도 함께 전시해 많은 제자를 양성한 교육자 유자명을 재조명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