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학생들, 온라인으로 활발한 국제교류
세종 학생들, 온라인으로 활발한 국제교류
  • 김오준 기자
  • 승인 2022.06.08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7개 학교, 14개국과 화상수업·동영상 교환
시교육청, 해외 협력학교 매칭 등 교류 지원
세종 새롬초등학교 학생이 국제교류 실시간 화상수업시간을 이용해 태권도시범을 보이고 있다.
세종 새롬초등학교 학생이 국제교류 실시간 화상수업시간을 이용해 태권도시범을 보이고 있다.

 

[충청매일 김오준 기자] 세종시교육청 소속 초·중·고 37개교가 미국 등 14개국과 화상수업, 동영상 교환 등 온라인 기반으로 활발히 국제교류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세종시교육청은 2020년 이래 청소년 국제교육교류 기회 제공을 위해 해외 협력학교 매칭, 교사 직무연수 등 국제교류 환경 조성을 지원해 왔다.

특히 3년 차 국제 공동프로젝트를 운영 중인 학교들의 교류국가 확장 수요를 반영해 1+2 매칭(세종 1교가 해외 2교와 협업), 주제별 국가 매칭, 교사 간 온라인 사전미팅 등 학교별로 맞춤 지원하고 있다.

조치원대동초등학교(지도교사 류호정)는 우간다 빅토리아초등학교와 문화 교류를 진행하는 동시에 대만 호핑초등학교와 국제기념일을 주제로 한 프로젝트를 수행 중이다.

지난 4월 22일 지구의 날을 맞아 대만 학생들과 온라인 화상계정에서 만나 함께 ‘소등행사’에 참여하며 환경문제에 공감하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중국어 언어교류를 2년째 운영 중인 소담고등학교(지도교사 이정은)는 지난달 UN 지속가능발전목표와 진로 연관성을 학생들 스스로 조사해 발표하고 의견을 나누는 동아리 활동을 대만 송산고등학교와 구글미트에서 운영했다.

세종국제고등학교(지도교사 안예원)는 교류 중인 호주 캔버라그래머고등학교와 이달에 ‘호주 원주민 문화와 언어 침략의 역사’에 대한 온라인 강연을 함께 듣고 참여 학생 간 첫 만남이 이어질 계획이다.

국제교류 담당 새롬초등학교 최은지 교사는 “올해 인도 마운트카멜초등학교와 새롭게 교류를 시작해 학생들이 교과 연계 실시간 화상수업에 즐겁게 참여하고 있다”면서 “폭염으로 인한 임시방학 소식을 실시간으로 접하고 학생들이 기후 위기에 대해 생각해 보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고 말했다.

세종시교육청은 국제교육 교류 브랜드인 ‘2022 세종 국제청소년포럼’과 ‘청소년 국제 웹 세미나’ 이외에도 청소년의 국제이해 소양을 제고하고 해외협력학교 학생들과 공동연대를 실천할 수 있는 다양한 주제의 청소년 국제교류 프로그램을 발굴·추진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