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환 후보 “문화예술분야 예산 2%대로 높일 것”
김영환 후보 “문화예술분야 예산 2%대로 높일 것”
  • 최영덕 기자
  • 승인 2022.05.29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우선 정책으로 예산 확대 약속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국민의힘 김영환 충북지사 후보는 29일 충북의 문화예술 진흥을 위해 가장 시급한 ‘예산 확대’를 문화예술 분야 최우선 정책으로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김 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 “현재 1.1%에 불과한 문화예술 분야 예산을 2%대로 높여 충북의 문화예술에 대한 관심을 높이면서 경쟁력을 키운다는 방침”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김 후보측에 따르면 충남의 경우 도 예산의 2.17%가 문화예술 분야 예산으로 쓰인다. 문화예술 예산 확대로 도내 학생들의 공연이나 체험 프로그램에 참여 기회를 확대시키고 예술인들의 활동 폭도 넓힐 계획이라고 김 후보는 설명했다.

또 지역별 문화 콘텐츠를 개발해 문화 소외지역에서도 공연을 쉽게 접할 수 있도록 해 충북 문화의 미래 가치를 향상시킬 계획이다.

도민 삶의 질 향상과 문화수준 향상을 위한 ‘문화소비 텐텐텐(10×10×10)’ 운동도 실시한다.

‘문화소비 10×10×10’운동은 1년 동안 10권의 책을 읽고, 10번의 전시 관람, 10번의 공연 관람을 유도하는 것이다.

김 후보는 “충북 전체를 호수 중심의 관광단지로 만드는 ‘충북 레이크파크’는 문화와 전설, 이야기가 있는 세계 최고의 관광지가 될 것”이라며 “도내 각 지역별 문화예술 특성화 사업을 추진해 품격 있는 힐링문화 충북시대를 열겠다”고 말했다.

문화예술 활동지원 공약으로 ‘문화소비 10×10×10’ 운동과 함께 문화예술인 지원 강화, 지역화폐를 활용한 ‘가족문화 바우처’ 발행, 충북예술인 복지교육재단 설립 등을 내세웠다.

문화예술 인프라 구축을 위해서는 충북도립미술관 건립, 충북콘텐츠 창업 R&D육성지원센터, 예술문화 활성화를 위한 박물관·미술관 지역네트워크 구축, 권역별 어린이 전문도서관 건립, 선순환형 여성특화 창작 인프라 조성 등을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