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원대부설월곡초 이지민 학생, 충주 유생 골든벨 장원
교원대부설월곡초 이지민 학생, 충주 유생 골든벨 장원
  • 김정애 기자
  • 승인 2022.05.15 1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충주 유생 골든벨 수상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충북도문화재연구원(원장 이종윤)이 생생문화재사업 일환으로 시행한 ‘충주 유생 골든벨’ 프로그램에서 한국교원대부설월곡초등학교 6학년 이지민 학생이 장원을 차지한 가운데 막을 내렸다.(사진)

생생문화재사업은 지역의 문화유산을 보다 가까이 느낄 수 있도록 문화재청에서 주관하고 충북도·충주시가 후원하며 충북도문화재연구원에서 시행하는 사업으로, 그 중 ‘충주 유생 골든벨’ 프로그램은 지난달 예선을 거쳐 지난 14일 대망의 본선을 치렀다.

이번 충주 유생 골든벨에는 약 90명의 도내 초등생들이 참여했으며, 이중 예선전 상위 33명은 충주 관아공원 현장에 모여 유생복을 입고 마치 실제 과거시험을 치르듯 그 실력을 뽐냈다. 그 결과 2등은 충주 중앙초등학교 6학년 김하늘 학생이, 3등은 충주 중앙초등학교 6학년 김소망 학생이 차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