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에 대용량 특수 수소충전소 들어선다
음성군에 대용량 특수 수소충전소 들어선다
  • 김상득 기자
  • 승인 2022.04.12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郡·코하이젠㈜ 협업…환경부 공모사업 최종 선정
80억 들여 대소IC 인근에 설치…내년 하반기 준공
음성군이 대소IC 인근에 건립을 추진하는 대용량 특수 수소충전소 그림도.
음성군이 대소IC 인근에 건립을 추진하는 대용량 특수 수소충전소 그림도.

 

[충청매일 김상득 기자] 음성군이 대용량 특수 수소충전소 건립을 위해 추진에 나섰다.

군은 12일 수소충전 인프라를 구축하는 SPC(특수목적법인)인 코하이젠㈜과 협업을 통해 환경부의 ‘수소전기자동차 충전소 설치 민간자본보조사업(특수)’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에 선정된 ‘수소전기자동차 충전소’는 대용량 수소충전소로 승용차와 화물차, 버스, 트럭 등 대형차의 충전은 물론, 차량 3대가 동시에 충전할 수 있는 규모로, 대소IC 인근(음성군 대소면 오류리 일원) 기존 GS 주유소 내의 자리에 설치된다.

총사업비는 80억원으로 국비 42억원과 민간자본 38억원이 투입돼 내년 하반기에 준공과 함께 상업 운영을 개시할 예정이다.

이에 군은 지난해 운영을 시작한 삼한수소충전소(생극면 차평리), 음성휴게소(중부고속도로 남이 방향) 수소충전소와 구축 추진 중인 맹동수소충전소(가칭), 액화수소충전소(성본산업단지), 음성휴게소(하남 방향) 수소충전소와 함께 총 6곳의 수소충전 인프라를 갖추게 된다.

윤동준 혁신전략실장은 “대용량 수소충전소 구축으로 향후 글로벌 기후 위기에 선제적 대응의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수소차 보급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대형 수소차 도입을 계획하는 지역 기업들은 이번 수소충전소 구축으로 도입 시기를 앞당기게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군은 미래 먹거리산업 중 하나로 신에너지산업을 선정한 이후 수소 가스안전 체험교육관, 수소버스 부품시험평가센터, 액화수소 검사지원센터 등 수소 안전과 관련한 기관을 다수 유치해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충북음성 산·학융합지구 조성 등 수소 안전의 중심도시로서 입지를 굳히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