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드론 활용 신설 삽교역 부지 지가조사 실시
예산군 드론 활용 신설 삽교역 부지 지가조사 실시
  • 정신수 기자
  • 승인 2022.01.11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정신수 기자] 예산군은 2022년 공시지가 산정을 위해 드론을 활용해 향후 신설 삽교역 부지과 인근 지역에 대한 토지특성 조사를 실시했다.

신설 삽교역은 내포신도시와 예산군, 충남과 전국을 하나로 잇는 연결고리로서 군민과 도민의 가슴 속에 명실상부한 충남의 중심역으로 자리매김하게 될 전망이다.

군은 신설 삽교역 인근지역에 대한 정확한 공시지가를 조사해 토지거래 질서를 확립하고 투기등으로 선량한 지역민과 농민들에게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조사를 펼칠 계획이다.

이를 위해 현재 4차산업으로 분류되는 드론을 활용해 하늘에서 토지를 촬영하고 이용상황, 지형지세, 도로접면등 지가에 영향을 미치는 토지특성 등을 면밀히 조사해 공시지가를 산정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항상 적극적이고 앞선 선진행정 업무로 군민의 알 권리를 충족시키고 최상의 만족도를 제공해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