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교육지원청, 용산동 지역학생·주민자치위원회와 간담회 가져
충주교육지원청, 용산동 지역학생·주민자치위원회와 간담회 가져
  • 박연수 기자
  • 승인 2021.07.27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교육지구 사업 논의
충주교육지원청이 용산동 지역학생·주민자치위원회와 간담회를 갖고 사진촬영을 했다.
충주교육지원청이 용산동 지역학생·주민자치위원회와 간담회를 갖고 사진촬영을 했다.

 

[충청매일 박연수 기자] 충주교육지원청(교육장 김응환)이 27일 용산동 지역학생·주민자치위원회와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김응환 교육장, 안영석 주민자치위원장, 조수정 동장, 용산동 관내 4개 학교(충주남산초, 충주용산초, 충주여고, 충주공고) 교장과 학생대표 등이 참여한 가운데 교육부 공모사업인 미래교육지구 사업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학생도 지역주민의 일원으로 참여하는 마을교육자치회 구성을 통해 학교와 마을이 협력하는 거버넌스 모델을 개발하고 지속 가능한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특히, 충북도내 최초로 추진된 ‘학교자치와 주민자치와의 만남’을 통해 용산동 주민자치위원회 내 마을교육 분과를 신설하고 주민자치회에 학생회장이 직접 참여키로 했다.

이를 통해 학교와 마을이 함께 할 수 있는 생태환경보호 캠페인이나 내가 사는 마을 용산동 사진 콘테스트 등 다양한 마을교육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김응환 교육장은 “민·관·학이 함께하는 미래교육지구 사업을 통해 충주에서 학생 인구가 가장 많은 용산동이 혁신적인 모델이 돼 건강하고 젊은 청소년의 에너지가 다른 읍면동까지 널리 확산되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