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월 둘째주 수요일엔 숲속 인문학 카페로 오세요”
“매월 둘째주 수요일엔 숲속 인문학 카페로 오세요”
  • 김정애 기자
  • 승인 2021.04.13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문화재단, 11월까지 인문예술아카데미 운영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재)충북문화재단(대표이사 김승환)은 충북문화관에서 인문예술아카데미 ‘숲속 인문학 카페’를 이달부터 오는 11월까지 총 8회에 걸쳐 매월 둘째 주 수요일 오후 7시에 진행한다고 밝혔다.

‘숲속 인문학 카페’는 생활 속 인문 정신문화 확산 및 소양 함양을 위해 인문학과 연계된 경제, 산업, 영화 등 다양한 학문을 보다 폭넓은 해석과 지혜를 통해 공유하고자 마련됐다.

4월 첫 행사로 강원국 작가의 ‘말과 글로 행복한 삶’을 시작으로 △5월 김동훈 서양고전학자의 ‘인공지능과 인문학 생명력의 부활-르네상스’ △6월과 7월 안현배 미술사학자의 ‘미술관에 간 인문학자Ⅰ,Ⅱ’ △8월 영화평론가 정성일과 함께하는 ‘영화에 관해서 당신이 알고 싶어 하는 것들, 두 번째 이야기’ △9월 정장진 문학평론가의‘시네마 인문학-영화사를 바꾼 두 편의 영화’ △ 10월 이완배 기자와 함께하는 ‘공감의 경제학 두 번째 이야기-불평등과 더 나은 세상’ △마지막 11월에는 ‘그룹 다섯손가락’의 작곡가이자 기타리스트로 활동했던 이두헌의 ‘비틀즈는 어떻게 세상을 바꿨는가?’에 대해 진행할 예정이다.

본 행사는 사회적 거리두기 준수와 원활한 행사 진행을 위해 카카오톡 채널 문화이음창을 통한 선착순 20명 사전 신청을 받아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