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콘진원, 수출 전문인력 800명 채용 지원
문체부·콘진원, 수출 전문인력 800명 채용 지원
  • 충청매일 제휴/뉴시스
  • 승인 2021.03.30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인당 월 180만원

[충청매일 제휴/뉴시스]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콘텐츠진흥원과 함께 다음달 1일부터 수출 전문인력 800명 채용을 지원하는 ‘수출 콘텐츠기업 인력 지원' 사업을 시작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국내 콘텐츠 수출 기업들을 대상으로 수출용 콘텐츠 제작, 해외 마케팅, 번역, 다언어 녹음(더빙), 해외정보 수집 등 콘텐츠 수출 현지화 업무를 맡을 신규 인력 채용을 지원한다.

이를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위축된 수출 활동의 기반을 마련하고 콘텐츠 분야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고자 하는 것이다.

지원 대상은 방송, 게임, 만화(웹툰), 애니메이션, 캐릭터, 음악, 영화, 출판, 지식정보, 콘텐츠솔루셩, 광고 등 11개 분야에서 수출 계획이 있거나 관련 계약을 체결하는 등 수출 수요가 있는 기업이다. 선정되면 신규 인력에 대해서는 1인당 월 180만원, 최장 6개월간 인건비를 지원받을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콘텐츠진흥원 누리집(홈페이지)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