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교육청, 55억 들여 학교 건물 석면 자재 제거
대전교육청, 55억 들여 학교 건물 석면 자재 제거
  • 양병훈 기자
  • 승인 2020.11.23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양병훈 기자] 대전시교육청은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2020년 겨울방학 기간 동안 대전동산고 등 8교에 55억원을 투입해 학교건물 내 약3만7천㎡의 석면 교체공사를 실시할 예정이라고 23일 밝혔다.

대전교육청 관계자는 올해 코로나19로 인해 방학기간이 충분하지 못해 각 학교와 학사일정을 조정해 공사기간을 확보했고, 공사 중 코로나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현장 방역체계를 가동해 학생과 작업자 모두가 안전한 석면교체공사를 실시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전교육청 관내 학교 석면 자재는 전체 557교 320만㎡ 중 249교에 64만㎡(면적비율 20%)가 남아 있어 2027년까지 완전해소를 목표로 매년 100억원의 예산을 투입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