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락]두려워 말고 도전하라-지금 저지르지 않으면 후회할 일들
[도시락]두려워 말고 도전하라-지금 저지르지 않으면 후회할 일들
  • 충청매일
  • 승인 2016.07.19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미영 청주시립도서관 사서

서른 중반을 넘어 40대를 향해 가고 있는 지금, 20대를 돌이켜 생각해보면 난 해보지 못한 것이 참 많다. 하지만 그때에는, 철없던 20대때는 그 일들을 꼭 그 때 했어야 했는지 미처 알지 못했다. “나중에 해도 되겠지”, “좀 더 있다 해도 기회는 얼마든지 있겠지” 생각하며 그때에는 대수롭지 않게 다음을 기약하곤 했다. 30대가 된 지금 생각해보면 왜 그때 하지 못했는지 후회가 되는 일들이 많다. 아마 다수의 사람들이 나처럼 이렇게 과거에 저질러보지 못한 일들을 후회하고 있을 것이다. 이제는 뭔가 새로 시작한다는 것이 점점 두려워져서 시도하기가 쉽지 않으니 더더욱….

인생에 있어서 그 나이때, 꼭 그때쯤 겪어야 할 과정들이 있다. 그 중에서도 20대는 학교와 부모님의 울타리를 벗어나 홀로서기를 시작하는, 그렇기에 제일 많은 것들을 시도하고 경험할 수 있고 실수도 충분히 자양분으로 삼을 수 있는 시기이다. 이 책은 그런 20대에게 40대를 훌쩍 넘긴 인생 선배가 자신의 경험을 바탕으로 ‘그때 하지 못해 뼈저리게 후회하는, 과감히 저질러야 할 일들’에 대해 이야기해 준다. 일, 사랑, 여행, 독립 등….

실패가 두려워서 시작도 못 하고, 언젠가는 할 수 있겠지 하는 막연한 희망에 미루기도 하고, 항상 생각과 후회만 반복하는 우리네 일상. 하지만 막상 저지르고 나면 두려움을 떨치고 과감하게 도전해 봤을 때 그것이 별것이 아니었음을, 마지막이 될까봐 전전긍긍했지만 이별 또한 연애가 끝나듯 끝이 나며 그 너머에는 또 다른 사랑이 기다리고 있음을, 실패해도 죽지 않는다는 것을, 다시 시작해 보았으므로 ‘모든 것은 다시 시작될 수 있다’는 것을 알게 된다. 그러니 살면서 저지르는 수많은 일에 대해 그렇게 주춤거리지 않아도 되는 것이다. 모든 것은 ‘있을 수 있는 일’이고, 때로 선택의 결과는 우리를 아프게 할지도 모르겠지만, 동시에 새로운 세계를 열어준다. 그런 과정들을 거치면서 우리는 성장해 갈 수 있는 것이다. 그리고 확실한 것은, 어떤 선택을 하더라도 우리는 ‘괜찮다’는 사실이다.

이 책의 내용 중엔 20대라면 두려움 없이 과감하게 저지를 수 있었을 것 같은데 하지 못했던 것들이 참 많다. 내 20대에는 왜 그렇게 저질러 보지 못했을까? 후회도 된다. 지금 와 보면 별것도 아닌 일들이 인생을 바꾸어놓을 만한 소중한 경험이 되기도 하는 것인데 말이다.

지금의 청춘들은 이런 후회가 없도록 빛나는 20대 시절 마음껏 과감하게 저질러 보기를 바란다. 나중에 돌이켜 봤을 때 후회하게 되는 일이 없도록….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