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물연대 파업으로 공장 가동을 멈춘 레미콘 업체
화물연대 파업으로 공장 가동을 멈춘 레미콘 업체
  • 오진영 기자
  • 승인 2022.11.29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오진영 기자] 화물연대의 파업으로 시멘트 공급이 끊어지면서 레미콘 공장 가동을 중단하는 업체들이 늘어나고 있다. 29일 충북 청주시 흥덕구 한 레미콘 공장에 시멘트 공급이 끊어지면서 공장 가동이 중단돼 레미콘 차량들이 줄지어 주차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