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지역 비 내린 뒤 기온 뚝
충청지역 비 내린 뒤 기온 뚝
  • 최재훈 기자
  • 승인 2022.11.28 1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최재훈 기자] 충청지역은 29일 오후까지 비가 내린 뒤 본격적인 추위가 찾아오겠다.

기상청은 “29일 새벽까지 돌풍과 천둥, 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내리겠고 오후부터 소강상태를 보이겠다”며 “비가 그친 뒤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30일 아침 기온은 크게 낮아져 춥겠다”고 28일 예보했다. 예상 강수량은 충북 20~60mm, 충남 20~50mm이다.

29일 충청지역 기온은 청주 11~11도, 충주 11~12도, 괴산 11~12도, 대전 11~12도, 천안 9~10도, 세종 11~11도 등의 기온분포를 보이겠다.

30일 청주 -5~0도, 충주 -10~-1도, 괴산 -9~-1도, 대전 -5~1도, 천안 -7~-2도, 세종 -6~0도 등 전날보다 기온이 큰폭으로 떨어지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급격한 기온 변화로 인한 건강관리에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