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공무원들, 농촌 봉사활동 구슬땀
청주시 공무원들, 농촌 봉사활동 구슬땀
  • 이대익 기자
  • 승인 2022.11.20 1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시청 복지국 직원 20명은 지난 18일 상당구 남일면 가산리 소재 딸기재배 농가를 찾아 일손을 도왔다.

[충청매일 이대익 기자] 충북 청주시청 공무원들이 수확철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찾아 구슬땀을 흘렸다.

청주시 환경정책과 직원들은 지난 18일 미원면 쌍이리의 한 농가를 찾아 약 3천960㎡ 비닐걷기 작업을 실시했다.

염창동 환경정책과장은 “농촌 인구의 고령화와 코로나19로 인한 특수한 상황 등으로 농촌 인력난이 심각한 시기에 이번 일손돕기가 농가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농가가 있으면 적극적인 영농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청주시청 복지국 직원 20명도 이날 상당구 남일면 가산리 소재 딸기재배 농가를 찾아 농촌 일손 돕기를 진행했다.

직원들은 수경농법으로 재배하는 딸기하우스(1천㎡)에서 잡초 제거, 거름 운반 등을 도왔다.

농가주 장성순씨는 “돈을 주고도 인력을 구하기 어려운 상황이었는데 청주시 직원들이 도와준다는 연락을 받고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며 “시 공무원들의 도움으로 딸기 농장을 잘 일궈서 여러분들에게 좋은 상품으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