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당진쌀, 네번째 싱가포르 수출길 올랐다
명품 당진쌀, 네번째 싱가포르 수출길 올랐다
  • 이봉호 기자
  • 승인 2022.11.15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업회사법인 미소미, 출고식 개최

[충청매일 이봉호 기자] 해풍을 맞고 자라 밥맛이 일품인 당진 쌀이 해외 입맛까지 사로잡아 올해 4번째 싱가포르 수출길에 올랐다.

농업회사법인 ㈜미소미는 지난 14일 정미면 미소미 쌀가공사업장에서 출고식을 갖고 당진 쌀 10t을 싱가포르 수출길에 올랐다.

수출 전문 양곡 도정 업체인 농업회사법인 ㈜미소미는 당진 쌀의 대표 브랜드인 ‘진소미’와 ‘당진쌀’을 백화점 등에 납품해 당진 쌀의 고급 브랜드 이미지를 공고히 하고 있으며 올해는 약 82t 물량의 당진 쌀을 싱가포르, 몽골, 아랍에미리트 등으로 수출했다.

㈜미소미 이태호 대표는 “당진시와 한국농어촌공사 당진지사의 적극적인 협조와 관심 덕분에 지속적으로 수출을 진행할 수 있었다”며 감사를 표했다.

당진시 관계자는 “고품질의 당진 쌀이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소비자에게도 인정받아 판매되고 있다는 것에 대한 자부심을 느끼며 지속적인 수출 활성화를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수출물류비, 수출 농산물 포장재 등 당진시 농산물의 해외시장 진출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