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4D기능성 바이오소재 산업 기반조성 착수
증평군, 4D기능성 바이오소재 산업 기반조성 착수
  • 추두호 기자
  • 승인 2022.09.22 1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재정 투자심사 승인받아

[충청매일 추두호 기자] 충북 증평군이 4D 기능성 바이오소재 산업육성을 위해 지방재정 투자심사 승인을 받아 4D기능성 바이오소재 산업 기반조성에 본격 착수한다.

4D기능성 바이오소재 산업육성은 한국교통대학교 증평캠퍼스 4D바이오 융합소재 산업화 지원센터에 교육·연구 인프라를 확충하고, 우수 의약품 제조·관리 생산 시설을 추가로 조성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내년까지 충북도 4단계 지역균형 발전 사업비 30억원이 투입돼 4D바이오 융합소재 산업화 지원센터에 59종의 연구 장비와 GMP생산 시설을 갖추고, 기능성 바이오소재 분야 기술개발과 상용화 시제품 제작이 추진된다.

군은 충북과학 기술혁신원이 주관하는 2022년도 시군 산업거점 고도화 패키지 지원사업에 선정돼 장비구축과 기업지원을 위한 사업비 5억원을 확보했으며, 한국 교통대학교와 산학연협력단지 조성사업, 캠퍼스 혁신파크 조성사업 등의 공모 사업에 응모할 계획이다.

군은 충북도 4단계 지역균형 발전사업에 340억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복합 문예회관 건립 △4차 산업기술 관광융합형 테스트베드 구축사업 △4D 기능성 바이오소재 산업을 2026년까지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