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 복구작업 벌이는 한전 충북본부
긴급 복구작업 벌이는 한전 충북본부
  • 오진영 기자
  • 승인 2022.08.10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오진영 기자] 10일 충북지역에 폭우가 쏟아지면서 도로 침수, 나무 쓰러짐 등 크고 작은 피해가 발생했다. 이날 청주시 청원구 우암동 관음사 인근 도로에 폭우로 인해 소나무와 전신주가 쓰러져 한전 관계자들이 긴급 복구 작업을 벌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