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대병원·청주의료원, 수혈 적정성 평가 1등급
충북대병원·청주의료원, 수혈 적정성 평가 1등급
  • 최재훈 기자
  • 승인 2022.06.29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최재훈 기자] 충북대병원과 청주의료원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제1차 수혈 적정성 평가’에서 최우수인 1등급을 획득했다.

수혈 적정성 평가는 수혈환자의 안전성 향상과 적정한 수혈 도모를 위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실시하는 평가다.

이번 평가는 2020년 10월부터 2021년 3월까지 6개월 동안 병원급 이상에 입원환자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수혈의 안정성에 대한 지표로는 수혈환자 90% 이상이 시행하는 적혈구제제 수혈을 대상으로 평가했다.

충북대병원과 청주의료원은 △수혈 체크리스트 보유 유무 △비예기항체선별검사 실시율 △수혈 전 혈액검사에 따른 수혈률 △수술 환자 수혈률 △수혈관리 수행률 △수술 전 빈혈 교정률 △한 단위 수혈률 △수혈량 지표 등 8개 항목 전반에서 높은 점수를 획득하며 1등급 평가를 받았다.

특히 청주의료원은 비예기항체선별검사 실시율, 수행관리 수행률, 한 단위 수혈률 등에서 만점에 가까운 점수를 받으며 종합점수 90점을 획득했고, 충북대병원도 전반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