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강서동 교통사망사고 원인은 ‘음주’
청주 강서동 교통사망사고 원인은 ‘음주’
  • 진재석 기자
  • 승인 2022.06.23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UV차량 女운전자 혈중알코올 농도 0.231% ‘만취 상태’

[충청매일 진재석 기자] 최근 청주에서 순찰차와 충돌한 뒤 행인을 덮쳐 숨지게 한 SUV차량 운전자가 만취 상태에서 운전대를 잡은 것으로 드러났다.

23일 경찰 등에 따르면 사고를 낸 SUV 운전자 A씨(41·여)에 대한 혈액검사 결과 혈중 알코올 농도가 면허취소 기준(0.08%)의 3배 가까운 0.231%로 나타났다.

A씨 차량은 지난 11일 오후 8시 58분께 청주시 흥덕구 강서동 삼거리에서 순찰 중이던 경찰차와 충돌했다.

사고 충격으로 A씨 차량이 인도 쪽으로 전복되면서 강아지와 산책하고 있던 30대 남성을 덮쳤다.

이 사고로 A씨와 보행자가 각각 심정지 상태로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두 사람 모두 숨졌다.

또 A씨 차량에 있던 18개월 된 아이와 순찰차에 타고 있던 경찰 2명이 경상을 입어 치료를 받았다.

경찰은 차량 결함 여부를 조사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소에 감정을 의뢰했다.

다만 A씨가 사망함에 따라 사건은 ‘공소권 없음’으로 불송치 처분해 종결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