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 도내 최초 군립 치매전담 요양원 개관
진천군, 도내 최초 군립 치매전담 요양원 개관
  • 심영문 기자
  • 승인 2022.05.24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매전담실 24명·일반실 24명 등 총 48명 입소 생활

 

[충청매일 심영문 기자] 진천군 군립치매전담요양원이 도내에서 처음으로 개관식(사진)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개관식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조경순 진천군수 권한대행, 이현임 사회복지법인 은혜원 이사장 등 80여명이 참석했다.

문백면 문진로 664 일원에 위치한 치매전담요양원은 정부의 치매국가책임제에 따라 치매노인의 특성에 맞는 전문적인서비스를 제공하고자 군이 설치하고 사회복지법인 은혜원이 위탁 운영하는 치매전담형 노인요양시설이다.

진천군립치매전담요양원은 연면적 1천547.37㎡, 지하1층 지상3층 구조로 치매전담실 24명, 일반실 24명 등 총 48명이 입소해 이용할 수 있도록 조성됐다.

요양원은 치매전문교육을 이수한 시설장과 요양보호사, 프로그램 관리자가 상주하며 현실인식훈련, 운동요법, 음악활동, 인지자극훈련, 가족교육 등 다양한 치매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조경순 군수 권한대행은 “진천군립 치매전담 요양원 개원을 통해 정부의 치매국가책임제를 적극 지원함은 물론 치매 어르신 개개인 특성에 맞는 전문적인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며 “지역 어르신들의 삶의 질 향상과 부양가족들의 사회·경제적 부양부담이 완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