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서대, 대학생 포뮬러 자작 자동차대회 ‘우승’
호서대, 대학생 포뮬러 자작 자동차대회 ‘우승’
  • 이재형 기자
  • 승인 2022.05.19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이재형 기자]

충남 아산 호서대학교(총장 김대현) 챌린저팀(사진)이 ‘전국 대학생 포뮬러 자작 자동차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는 영광을 안았다.

이번 대회는 전남도가 후원하고 전남개발공사 매년 운영하는 ‘2022전남모터페스티벌’ 축제의 메인 행사로, 지난 14~15일 양일간 영암 국제자동차경주장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또 호서대를 비롯한 고려대·한양대·경희대·영남대 등 15개 대학교 16개 팀이 참가했으며, 각 대학 팀들은 규정에 따라 자체 제작한 포뮬러 자동차로 가속성능·오토크로스·내구레이스 등의 종목에서 자웅을 겨뤘다.

결과 호서대 챌린저팀은 75m 구간을 최대한 빠른 속도로 통과해 자작자동차의 가속성능을 테스트하는 종목에서 3.89초로 1위를 차지했고, 주최 측에서 마련한 코스에서 주행성능과 조향성능을 테스트하는 오토크로스도 31.380초로 1위 및 내구레이스도 완주해 종합성적 1위를 차지하게 됐다.

한편 챌린저팀은 호서대 기계자동차공학부 학생들로 이뤄진 자작자동차 동아리로, 지난 1997년 창설 이래 각종 국내외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둬왔다.

또 대부분의 졸업생들이 현대기아자동차와 GM대우자동차 등을 위시한 굴지의 자동차 업계에 취업해 재학생들에게 동기부여가 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