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사치성 재산 일제 조사
서산시, 사치성 재산 일제 조사
  • 한노수 기자
  • 승인 2022.05.10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한노수 기자] 서산시가 5월 한 달간 은닉 세원 발굴을 위해 사치성 재산 일제 조사에 나선다.

10일 시에 따르면 조사는 6월 재산세 부과에 앞서 사치성 재산을 파악하고 중과세 대상으로 분류하기 위해 추진한다.

조사대상은 △무도유흥주점, 룸싸롱 등 고급오락장 △상시 거주가 아닌 휴양·피서 등 용도의 별장용 주택 △면적이 일정규모 이상이면서 개별주택 가격이 9억원 이상의 고급주택 등이다.

취득 당시 일반과세 대상이나 증·개축 등으로 5년 이내 중과세 대상으로 변경된 재산을 중점으로 살핀다.

시는 허가받은 면적 100㎡ 초과 유흥업장 중 132개 업소에 대해 영업장 면적, 객실수, 무도장 여부 등 중과세 해당 요건을 확인하고 현장 조사에도 나설 계획이다. 중과세 대상일 경우 취득세 추징은 물론, 6월 1일 재산세 부과 시 중과세 대상으로 분류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