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현 부여군수 “농업정책 대선 공약 반영 최선”
박정현 부여군수 “농업정책 대선 공약 반영 최선”
  • 전재국 기자
  • 승인 2022.01.24 1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확대간부회의서 주문
부여군은 24일 여성문화회관에서 확대간부회의를 열고 있다.

 

[충청매일 전재국 기자] 박정현 부여군수는 24일 “농업·농촌 관련 의제들이 부여군 입장에서뿐 아니라 전국적 관점에서 대선 공약으로 채택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박 군수는 이날 여성문화회관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대선 국면임에도 농업·농촌·농민에 대한 공약이 본격적으로 나오지 않아 아쉽다”고 말했다.

이어 “특히 기재부 예산 항목에 들어가 있지 않아 현실적으로 난항을 겪고 있는 ‘시설원예 맑은 물 공급사업’은 부여만의 문제로 특정하지 말고 전국 시설원예 중심으로 사계절 문제가 없는 다목적 농수공급이 필요하다는 관점으로 접근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또 “기획실을 중심으로 농업정책과, 농업기술센터, 굿뜨래경영과 등 관련 부서가 협력해서 농업 현안들이 기재부 예산 항목에 편입될 수 있도록 정리해 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