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 월류원 박천명 대표, 신지식농업인장 선정
영동 월류원 박천명 대표, 신지식농업인장 선정
  • 김갑용 기자
  • 승인 2022.01.05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와인산업 발전 기여 공로

[충청매일 김갑용 기자] 충북 영동군은 황간면의 와이너리농가인 월류원(오드린) 박천명(48·사진) 대표가 농림축산식품부 선정 ‘2021년 신지식농업인장(章)'에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신지식농업인장은 농림축산식품부가 창의력과 실천력을 바탕으로 농업의 부가가치를 창출하고, 농업·농촌의 변화와 혁신을 이끌어 갈 농업인에게 주는 명예로운 상이다.

영동군에서는 1999년 과수분야에서 학산면 이원희(88)씨와 2010년 축산분야에서 황간면 조영수(77)씨가 수상한 이후 11년만에 가공분야(와인)에서 수상자가 나왔다. 박 대표는 고품질 포도재배를 위한 자연순환농법을 개발해서 원재료부터 차별화하고, 고품질 와인 양조를 위해 자체 기술인 시그니처 발효·숙성 기술과 ‘오미자를 이용한 로제와인 제조방법’ 특허를 취득하는 등  국내 와인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박 대표는 평소 와인에 대한 남다른 신념과 열정을 가진 신 농업인으로서 2015년부터 월류원에서 베베마루와인과 그랑티그르와인을 출시해 국내외 와인품평회에서 50여회 수상했다.

대표적으로 한국와인대상 7회 금상, 한국와인베스트셀렉션 대상, 우리술품평회 과실주 부문 우수상, 대한민국주류대상 4회 연속 수상의 진기록을 세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