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보건과학대, 저탄소 그린캠퍼스 조성 박차
충북보건과학대, 저탄소 그린캠퍼스 조성 박차
  • 최영덕 기자
  • 승인 2021.11.25 1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명운동 전개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충북보건과학대학교(총장 송승호) 교내 그린캠퍼스사업단과 환경동아리 GSM 학생들이 25일 에코 그린캠퍼스 실천 서명운동을 펼쳤다.(사진)

이날 서명운동은 그린캠퍼스사업단과 GSM 환경동아리 학생들이 11월에 진행한 세 번의 저탄소녹색성장 그린캠퍼스 조성활동 중 마지막 행사다.

대중교통 최대 이용, 강의실과 사무실 적정온도 유지, 종이와 물아껴 쓰기, 음식물쓰레기 최소화, 일회용품 줄이기 필요성을 알렸다.

서명운동에 앞서 지난 17일에는 학생들이 특수 제작한 다육이 화분과 친환경 캠페인 UCC 영상을 활용한 ‘친환경 리사이클링 확산 이벤트’를 진행했다. 24일 ‘쓰레기 분리배출과 다회용품 사용 이벤트’를 진행했다.

충북보과대는 2019년부터 환경부로부터 그린캠퍼스 조성 대학으로 선정돼 현재까지 친환경문화 확산과 인재양성, 환경친화형 지속가능한 캠퍼스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2020년에 그린캠퍼스 조성 대학 중 최우수대학으로 선정돼 환경부장관상을 받기도 했다.

조윤기 그린캠퍼스 사업단장은 “2050년 탄소중립 실현이 가능하도록 대학의 역할이 부각되고 있다”며 “충북보과대는 친환경 생활을 주도적으로 이끌 그린 리더를 양성하고 충북의 에너지 자립과 친환경 생활 조성에 선도적 역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