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소방서, 화재위험 3대 겨울용품 안전사용
공주소방서, 화재위험 3대 겨울용품 안전사용
  • 김태영 기자
  • 승인 2021.11.02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히터, 전기열선, 화목보일러 화재피해 제로화 추진

[충청매일 김태영 기자] 공주소방서는 화재 발생 위험이 증가하는 겨울철을 맞아 3대 겨울용품에 대한 안전사고 주의해야 한다고 2일 밝혔다.

소방서에 따르면 화재위험 3대 겨울용품(전기장판, 전기히터, 화목보일러)은 겨울철 사용이 급증하며 부주의 시 큰 화재로 이어질 수 있기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안전 사용 방법으로 안전인증제품 확인, 전기장판은 무거운 물체에 눌리지 않도록 사용, 전열기구 사용 전 플러그 손상·전선 피복의 벗겨짐 등 확인, 외출 시 전열기구 플러그 뽑기, 화목보일러 주변 가연물 제거 및 소화기 비치 등이다.

강성식 대응예방과장은 “매년 겨울철 난방기구 부주의에 의한 화재가 발생하고 있다”며 “시민들의 안전한 겨울나기를 위해 난방기구의 올바른 사용과 안전수칙 준수에 동참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