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TP, 반도체 대전 참가…투자유치 활동 전개
충북TP, 반도체 대전 참가…투자유치 활동 전개
  • 이우찬 기자
  • 승인 2021.10.27 1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보부스 운영…인센티브 등 기업지원 시책 소개

[충청매일 이우찬 기자] 충북테크노파크(원장 송재빈·충북TP)가 27일부터 29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하는 ‘제23회 반도체 대전(SEDEX 2021)’에 참가한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반도체산업협회(KSIA)에서 주관하는 이번 대전은 반도체산업 최신 기술 동향파악과 각종 기술교류의 장으로 200개사 600개 부스를 운영하며 6만여명이 참가하는 국내 반도체 전시회 중 최대 규모이다.

충북도는 신형근 경제통상국장을 필두로 도내 투자환경에 대한 설명과 지방투자에 따른 인센티브 등 지원시책 안내로 충북의 대외적 홍보 및 기업 이전에 필요한 각종 정보를 공유한다.

또한, 홍보부스를 운영해 잠재투자기업을 대상으로 홍보물배부, 개별심층 상담 등을 진행해 국내외 기업들과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지속적인 정보제공 등 교류협력 방안을 증진해 실질적인 투자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충북TP의 기업지원 서비스를 소개하고, 반도체·IT 센터의 장비 이용을 희망하는 기업들에 현장 부스 상담을 할 예정이다.

송재빈 원장은 “이번 전시회는 메모리·시스템반도체, 센서 등 다양한 분야의 미래를 선도하는 첨단제품을 접할 수 있는 종합 전시회”이며 “충북이 반도체 산업육성 계획을 통해 충북 경제 4% 조기실현을 위해 지속해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