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메모리 청주시 60초 영화제’ 시상식
‘굿메모리 청주시 60초 영화제’ 시상식
  • 이우찬 기자
  • 승인 2021.09.30 1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이우찬 기자] 청주시와 SK하이닉스가 함께한 ‘굿메모리 청주시 60초 영화제’ 공모전 시상식이 30일 청주시 문화제조창 다목적홀에서 열렸다. 이날 시상식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한범덕 시장, 문유진 SK하이닉스 청주지원 부사장 등 최소 인원이 참석했다.

전국 청소년과 대학생 및 일반인이 참여해 치열한 경쟁을 뚫고 총 12팀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청주시장상은 ‘기록문화 창의 도시 청주’를 그린 배유미(작품명: 최고(古)에서, 최고(高)로 직지에서 반도체로) 씨가 선정됐다. 일러스트 애니메이션 기법을 활용해 직지, 문화유산과 반도체와의 연결을 유려하게 표현했다.

SK하이닉스 대표이사상은 가고 싶은 청주를 아름답게 표현한 김민수(작품명: 청주재미나쥬)씨가 선정됐다. ‘청주재미나쥬’는 편집의 묘미를 살려 여행하고 싶은 청주를 그렸다는 호평을 받았다.

이외에도 최우수상은 △류현준(당간환생설화) △유슬아(달콤한 나의도시 청주)가 수상했다. 우수상에는 김미란(역사처럼미래로) △차문규(청주날씨는 어때요?) △임대현(직지) △장수아(그날의 이야기), 특별상에는 △전용범(이번 여름은 여자친구와) △최창희(청주의 숨결, 정북동 토성) △이채은(자화상) △양지윤(한여름밤의 꿈)이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