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통대학교 LINC+사업단, ‘코로나19 극복 소상공인 경영지원 Dr.컨설팅’운영
한국교통대학교 LINC+사업단, ‘코로나19 극복 소상공인 경영지원 Dr.컨설팅’운영
  • 박연수 기자
  • 승인 2021.01.25 1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박연수 기자] 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 LINC+사업단(단장 전문수)이 다음달 19일까지 충주시 상생활력 K+청년성 회복 프로젝트 ‘코로나 19 극복 소상공인 경영지원 Dr. 컨설팅’을 운영한다.

코로나19로 인한 소상공인 위기 극복을 돕기 위한 이번 프로그램은 시 관내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세무·회계, 마케팅·유통, 사업기획 등 맞춤형 컨설팅을 지원한다.

또한, 소상공인의 경영악화 요인과 컨설팅 희망분야에 대한 사전조사·분석, 개선방안을 체계적으로 마련해 찾아가는 컨설팅도 운영할 예정이다.

이번 프로그램은 소상공인의 경영역량 강화와 경영 활성화를 통해 소상공인의 매출과 수익을 확대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전문수 단장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소상공인의 안정적인 경제활동과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계기가 마련되기를 바란다”며 “우리 대학이 중소기업 중심의 산학협력 체계에서 벗어나 신 산학협력 모델을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