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동서발전, 음성 3개 읍·면에 방한 내복 전달
한국동서발전, 음성 3개 읍·면에 방한 내복 전달
  • 김상득 기자
  • 승인 2020.11.26 1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김상득 기자]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가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음성지역 취약계층에 대한 방한용품과 지역화폐 등 동절기 에너지 바우처를 지원에 나섰다.

동서발전은 지난 25일 음성군사회복지협의회에서 장익상 음성그린에너지건설추진실장, 이건용 음성군사회복지협의회장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음성·소이·원남 3개 읍·면 내 차상위계층 어르신 300명을 위한 방한용 내복을 전달했다.(사진)

지원 대상은 국가에서 시행하는 에너지 바우처 제도의 사각지대에 놓여 지원을 받기 어려운 에너지 취약계층 노인 가구를 선정해 지원됐다.

이번 방한용품 지원은 지난해 동서발전이 추진한 겨울철 에너지 바우처 사회공헌활동 가운데 지원 대상자들의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나 지난해 이어 올해도 추진됐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앞으로도 수혜자들의 만족도가 높고 생활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