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논산시·군수사령부와 국방산업 육성 협약
충남도, 논산시·군수사령부와 국방산업 육성 협약
  • 차순우 기자
  • 승인 2020.10.15 1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차순우 기자] 충남도가 논산시에 조성될 국방 국가산업단지(국방 국가산단)를 국방 전력지원 체계 산업의 중심지로 발전시킨다.

양승조 지사는 15일 예산군 덕산 스플라스 리솜에서 박주경 군수사령관, 황명선 논산시장과 ‘충남도 국방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MOU는 ‘도-군수사령부-논산시’ 등 3개 기관이 국방 국가산단을 향후 전력지원체계 산업의 중심이자, 4차 산업혁명과 연계한 첨단 방위 산업의 본원지로 발전시키는 데 힘을 모으기 위해 추진됐다.

도와 군수사령부, 논산시는 이번 협약에 따라 △국방 국가산업단지 조성 △국방 관련 기관 및 기업 유치 협력 △전력지원체계 산업 육성 사업 발굴 △도내 기업 국방 부품 국산화 사업 협력 △부품 국산화 개발 촉진에 관한 기술 교류 및 시제품 군 시험평가 지원 방안 등을 협력하기로 했다.

한편 이날 2부 행사에서는 ‘충남도 국방산업 육성을 위한 전문가 포럼’이 이어졌다.

국방부 김기영 물자관리과장은 ‘전력지원체계 국방정책 및 제도 발전방안’을, 육군본부 손인배 사업계획과장은 ‘육군 전력지원체계 현황과 발전방안’을 각각 주제 발표했다. 이어 공군본부 남동우 장비물자사업과장과 육군 군수사령부 정재원 개발지원과장은 각각 ‘공군 전력지원체계 현황과 발전방안’ ‘부품 국산화 및 군 시험평가 지원방안’에 대해 발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