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2020 자랑스러운 한남인상’ 5명 선정
한남대, ‘2020 자랑스러운 한남인상’ 5명 선정
  • 김경태 기자
  • 승인 2020.09.17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김경태 기자] 한남대학교(총장 이광섭)는 17일 ‘제16회 자랑스러운 한남인상’ 수상자 5명을 선정해 발표했다.

한남인상 수상자는 △교육분야 박행순 전남대 명예교수(화학과 65학번) △국방분야 신희현 제36사단장(회계학과 85학번) △목회분야 이성오 금성교회 목사(영문과 73학번) △언론분야 신영환 대전MBC 미디어전략국장(영문과 84학번) △문화예술분야 김영호 대전민예총 이사장(국문과 74학번) 등이다.

한남대는 매년 각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통해 사회에 기여함으로써 학교의 명예를 드높인 동문을 선정해 ‘자랑스러운 한남인상’을 수여한다.

수상자는 한남대 총동문회 또는 대학 교무위원을 비롯해 각계의 추천을 받은 뒤 ‘자랑스러운 한남인상위원회’에서 엄격한 심사를 거쳐 선정했으며, 시상식은 코로나19 상황을 살펴서 11월쯤 개최할 예정이다.

박행순 명예교수는 전남대 약학대학장, 한국과학재단 이사, 학술진흥재단 자문위원, 광주 새터민센터장, 광주 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장 등을 역임하며 교육 및 과학기술 발전에 기여했다.

신희현 사단장(육군 소장)은 제27기 학군장교로 임관한 뒤 한남대 학부 출신으로는 처음으로 장군 진급을 해 모교의 명예를 높였고, 투철한 군인정신으로 후배들에게 귀감이 되고 있다.

이성오 목사는 시각장애인 전문병원인 실로암 안과병원을 돕는데 헌신하고, 노회장과 성서신학원 이사장, 한목회 회장 등을 역임하며 활발한 사역을 해오고 있다.

신영환 국장은 대전MBC 입사 후 28년간 취재기자와 편집부장, 보도국장을 역임하며 지역민의 알권리 향상에 기여했고, 충청권 최초로 스포츠 중계방송을 개척해 방송진흥 유공 표창을 수상했다.

김영호 이사장은 80년대 ‘삶의 문학’을 발간하며 전국적인 종합문예지로 주목 받는데 중추적 역할을 했고, 대전작가회의 회장과 대전충남민예총 이사장으로 역동적인 활동을 펼치며 우리 지역의 문학과 문화예술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