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의회, 댐 방류피해 대책마련 촉구
충북도의회, 댐 방류피해 대책마련 촉구
  • 최영덕 기자
  • 승인 2020.09.16 1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충북도의회가 장마철 집중호우 때 용담댐과 대청댐 방류로 피해를 본 옥천·영동군과 청주 현도면 지역의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도의회는 16일 제385회 임시회 2차 본회의에서 ‘용담댐·대청댐 방류로 인한 피해지역 대책 마련 촉구 건의안’을 채택했다. 도의회는 건의안을 통해 “댐 방류 피해지역 복구 지원 근거와 상상을 초월하는 기후변화에 대한 관리대책을 정부와 지자체는 조속히 마련해야 한다”며 “자연 재난과 인재 논란으로부터 책임소재를 명확히 할 수 있는 선제적 노력도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