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중학교 학군조정 반발 해법 모색
대전 중학교 학군조정 반발 해법 모색
  • 김경태 기자
  • 승인 2020.08.12 16:25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의회 교육위, 긴급 간담회 열고 교육청에 설명회 개최·협의체 구성 등 건의

[충청매일 김경태 기자] 대전시의회 교육위원회가 지난 11일 ‘대전시 중학교 학교군·중학구 및 추첨방법 개정안 행정예고’와 관련한 긴급 교육위원 간담회를 개최하고 해당 논란에 대해 협의했다.

간담회는 최근 시교육청이 중학교 학교군을 기존 28학교군 5중학구에서 18학교군 1중학구로 축소하는 방식으로 학교 배정 범위를 넓히는 개정안을 오는 20일까지 행정예고한 바 있다.

문제는 행정예고 후 학군 광역화로 장거리 등·하교 우려 등의 목소리와 학부모와 학생 등 교육주체에 대한 교육당국의 배려와 소통이 결여된 일방적인 측면이 있다는 반발이 국민청원까지 등장하는 등 행정예고 철회 요구가 거세지고 있다는 점이다.

구본환 교육위원장(더불어민주당·유성구제4선거구)은 시의회 항의방문 및 언론, 국민청원 등을 통한 시민들의 반대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자 이날 긴급히 교육위원들을 소집해 간담회를 개최하고 교육청을 향해 2가지 건의안을 제시했다.

첫째로 대전시교육청이 사전 또는 현재 대응하고 있는 방법에서 벗어나 해당 지역 학교군별로 ‘중학교 학교군·중학구 및 추첨방법 변경’에 대한 설명회를 각각 개최한다.

둘째로 교육청은 학부모, 학교장, 전문가 등이 함께하는 협의체를 구성해 최적의 동의안을 제출하도록 제안했다.

특히 대전시의회 교육위원들은 학부모들의 충분한 의견수렴 및 협의를 통해 마련된 안건을 시의회에 제출한 후에라도 계속적인 논란이 있을 경우 안건 심사를 거부하기로 결정했다.

구본환 교육위원장은 “대전시교육청은 시간이 걸리더라도 학부모들의 충분한 의견 수렴과 논의를 통해 서로 상생할 수 있는 해결책을 마련해달라”고 주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난진양 2020-08-12 21:24:43
이런 식으로 꼼수부리는 교육청의 행태..정말 분노가 차오르네요. 정식으로 공청회 열고 학부모 의견 수립해야지 이게 무슨 짓인가요? 그냥 철...회하세요!

정민영 2020-08-12 21:59:24
우린 편가르기를 원하는게 아닙니다. 우리 아이들의 안전한 등교와 학교생활을 보장받고 싶을 뿐입니다. 초등학교배정과 중학교배정이 왜 달라야되는지..?? 같은 의무교육 아닙니까?? 우리가 우리 아이들을위해하는 일들을 누군가 자꾸 왜곡하시는데 우린 멀리 못 보냅니다... 우린 집앞 5분거리에 학교를 두고 30~50분씩 버스로 등교 못 시킵니다. 절대로 못 합니다.

류석 2020-08-13 09:23:41
설명회가 아니고 공청회를 진행해야 합니다. 설명회는 그냥 설명을 하는 것일뿐 주민의견수렴이 안됩니다. 또한 협의체에는 반대의견을 가지는 주민대표가 포함되어야 하며, 협의체가 구성되면 협의체 구성원이 누군지 공개해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