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행복교육지구, 민관학 거버넌스 옥천행복교육위원회 실시
옥천행복교육지구, 민관학 거버넌스 옥천행복교육위원회 실시
  • 황의택 기자
  • 승인 2020.08.02 1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천행복교육지구가 지난 31일 2020년 상반기 사업을 보고하고, 코로나-19로 진행이 어려운 사업의 방향 전환과 중간점검을 위해 옥천행복교육위원회를 개최했다.
옥천행복교육지구가 지난 31일 2020년 상반기 사업을 보고하고, 코로나-19로 진행이 어려운 사업의 방향 전환과 중간점검을 위해 옥천행복교육위원회를 개최했다.

 

[충청매일 황의택 기자] 옥천행복교육지구가 지난 31일 2020년 상반기 사업을 보고하고, 코로나-19로 진행이 어려운 사업의 방향 전환과 중간점검을 위해 옥천행복교육위원회(공동위원장 김재종 옥천군수, 옥천교육장 김일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상반기 행복교육지구 사업예산 8억과, 미래형 교육자치 협력지구 3억의 예산 집행률을 보고받고, 코로나-19로 포기한 사업에 대한 의견 검토가 있었다.


또한 오종란 학부모연합회회장은 옥천군에서 수학여행 버스비를 포함한 OK체험버스 2억의 미집행 예산 사용에 대한 질문을 통해, 옥천군 학생들에게 미래 교육을 대비 할 수 있도록 학습용 개인 교육 장비를 지급 할 수 있는 지에 대한 질문 등 다양한 의견들이 나왔다.


이어 김일환 교육장이 심의안건으로 올린 지역의 교육 여건 향상을 위한 기구로서 공동대표(옥천군수, 교육장) 구성, 역할이 비슷한 행복교육위원회와 교육행정협의회의 통합안이 통과됨으로써, 지역교육의 통일성과 효율성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김재종 옥천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해 학생들의 교육력이 저하되고, 교육격차가 심화 되고 있다는 우려의 목소리가 있다”며, “옥천행복교육지구의 돌봄 사각지대 학생 지원, 학교-마을 연계 수업 지원, 문화예술활동 정서 지원을 통해 온 마을 학습망 구축으로 이러한 우려들이 해소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