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근로자건강센터 개소…50인 미만 사업장 근로자 지원
충북 근로자건강센터 개소…50인 미만 사업장 근로자 지원
  • 최영덕 기자
  • 승인 2020.07.30 1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충북도는 30일 청주시지식산업센터에서 도내 근로자의 건강관리를 위한 ‘충북 근로자건강센터’ 개소식을 가졌다.(사진)

개소식은 개소사와 격려사, 축사에 이어 추진경과 및 운영계획 보고, 제막식, 시설 견학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충북은 그동안 높은 산업 재해율에도 불구하고 근로자건강센터가 설치되지 않아 50인 미만 소규모 영세 사업장 근로자의 건강관리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

이에 도는 근로자건강센터 설치 필요성을 고용노동부 등 관련 부처에 지속적으로 건의하고 사업 수행 희망 기관을 발굴하는 등 적극적인 유치 전략을 펼쳐 청주시가 올해 신규 근로자건강센터 설치지역으로 선정됐다.

충북근로자건강센터는 대한산업보건협회가 수탁·운영하고 의사·간호사·작업환경 전문가 등이 상주하며 50인 미만 소규모·영세 사업장 근로자의 건강관리를 지원한다.

소규모 사업장 근로자의 업무상 질병 예방과 건강 행동 변화를 위해 직업병 예방 상담, 뇌심혈관계·근골격계 질환 예방 상담, 직무스트레스·작업환경 상담 등 사업장 근로자 건강관리 전반을 지원한다.

도내 50인 미만 소규모·영세 사업장 근로자라면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