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태영 의원, 중부권글로벌 관광도시 조성 특별법 추진
엄태영 의원, 중부권글로벌 관광도시 조성 특별법 추진
  • 조태현 기자
  • 승인 2020.06.02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조태현 기자] 미래통합당 엄태영 국회의원(충북 제천·단양)은 제21대 국회 등원 1호 법안으로 ‘중부권글로벌관광도시 조성에 관한 특별법안’을 대표발의했다고 2일 밝혔다.

글로벌 관광도시조성은 엄 의원이 제천·단양을 세계적인 문화관광도시로 만들겠다고 한 21대 총선 당시 대표공약이다.

대표발의한 특별법은 제천십경, 단양팔경으로 대표되는 충북 제천시와 단양군 일대를 글로벌 관광도시로 조성하고 이와 연계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한다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또 제천·단양 자연경관를 활용한 중부권 글로벌관광도시를 조성하기 위해 문화체육관광부장관이 5년마다 종합계획을 수립·시행하고 충북도지사는 종합계획에 따른 연차별 실시계획을 수립·시행하도록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