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흥덕구, 유흥업소 건축물 일제조사
청주시 흥덕구, 유흥업소 건축물 일제조사
  • 최재훈 기자
  • 승인 2020.06.01 1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최재훈 기자] 충북 청주시 흥덕구는 오는 7일까지 관내 유흥업소 86개소에 대해 고급오락장용 건축물 및 토지의 재산세 중과세율 적용여부 확인을 위해 건축물 조사에 나선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조사는 2020년 정기분 재산세 부과를 위한 사전 준비로 고급오락장에 대한 영업장 형태 등 관련 제반사항을 현장 실사해 정확한 재산세 과세를 적용하기 위해 마련됐다.

재산세 중과세 대상 영업장은 유흥주점업으로 공용면적을 포함한 영업장 면적이 100㎡를 초과하면서 손님이 춤을 출 수 있도록 객석과 구분된 무도장을 설치한 카바레, 나이트클럽과 객실 면적이 영업장 전용면적의 50% 이상이거나 객실 수가 5개 이상인 룸살롱 등이다.

흥덕구는 영업장 면적과 객실수, 무도장 설치 여부, 유흥접객원 유무 등 중과세 요건 해당 여부 확인을 위해 업소 영업시간에 맞춰 방문·조사한다.

흥덕구 관계자는 “누락된 세원이 없도록 일제조사에 만전을 기하는 한편, 공정한 과세실현으로 지방재정 세수 확대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