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경찰청 박기원·정희종 주사, 사무관 승진
충북경찰청 박기원·정희종 주사, 사무관 승진
  • 최재훈 기자
  • 승인 2020.05.25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청 이래 첫 동시 배출
박기원(왼쪽) 주사, 정희종 주사.
왼족부터 박기원 주사, 정희종 주사.

[충청매일 최재훈 기자]

충북지방경찰청 소속 일반직 공무원 2명이 사무관 승진 예정자로 선정됐다.

25일 충북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이번 경찰청의 4급·5급 일반직 공무원 10개 직위(서기관 1, 사무관 9) 승진심사에서 충북청 박기원(52) 시설주사와 정희종(53) 공업주사가 사무관 승진 예정자에 이름을 올렸다.

충북청에서 일반직 사무관 2명이 동시에 나온 건 이번이 처음이다.

7급 공채로 경찰 조직에 입문한 박 주사와 정 주사는 각각 2006년, 2011년 6급으로 승진했다. 이들은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의 5급 승진자 과정을 수료한 뒤 정식으로 임용될 예정이다.

박기원 계장은 “도내 5개 경찰서 신축 사업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막중한 책임감 아래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