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국가균형발전대상 수상
충북도, 국가균형발전대상 수상
  • 최영덕 기자
  • 승인 2020.05.07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호축, 국가정책 반영 호평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충북도는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와 노무현재단이 국회의원회관에서 공동 주최한 국가균형발전 선언 16주년 기념행사에서 ‘우수 지자체’에 선정돼 국가균형발전대상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에 처음 도입한 이 상은 광역·기초지자체·공공기관·기업체 등 균형발전과 지역혁신 분야의 기여도를 평가해 선정했다.

도의 노력으로 새롭게 개발한 강호축(강원~충청~호남) 개념이 제4차 국가균형발전 5개년 계획과 제5차 국토종합계획에 반영된 점을 인정받았다.

충북이 글로벌 경기 침체 속에서도 투자유치(10조9천억원), 실질경제성장률 전국 1위, 산업단지 지정면적 1위 등 각종 경제지표에서 전국 상위권을 유지한 것도 요인으로 꼽힌다.

정부가 역점 추진하는 혁신도시 활성화와 정주여건 개선, 생활SOC복합화 사업, 국가융복합단지 조성 등을 전국에서 선제적으로 구축한 것도 수상에 긍정적으로 작용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