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경로당 지원사업 12억 투입
증평군, 경로당 지원사업 12억 투입
  • 추두호 기자
  • 승인 2020.02.18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곳 신축·30곳 개보수

[충청매일 추두호 기자] 증평군은 올해 예산 12억원을 들여 경로당 신설과 30개 경로당 개보수 사업을 추진한다.

군은 올해 신규 경로당 1개소를 신설할 계획이며 21일까지 관내 30개소 경로당의 개보수 신청을 받아 3월중에 지방보조금 심의위원회를 통해 지원대상 경로당을 선정할 계획이다.

마을에 경로당이 없거나 노후돼 경로당 신축·개보수가 필요한 마을은 군청 사회복지과 노인복지팀에 신청을 하면 된다.

군은 올해 협소하고 노후된 경로당을 이용하면서 불편을 겪어왔던 증평읍 신동리 신주공아파트 3단지에 사업비 2억원을 들여 경로당을 새로 신축한다.

또한, 6억원의 예산을 편성해 각 경로당에 155만원씩의 냉·난방비와 쌀 140kg, 운영비 120만원씩을 지원하고, 경로당 관리를 책임지는 도우미 1명씩을 배치한다.

경로당 가스사용과 정기검사 및 보수, 화재보험료, 손해배상 책임공제 보험료 등을 지원하고 어르신들의 여가와 건강을 책임질 9988행복 나누미 사업과 요가, 노래, 건강체조, 댄스, 요리, 웃음치료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을도 지원한다.

한편, 1월 현재 증평군의 65세 이상 노인인구 비율은 16.5%로, 충북 도내에서는 청주(12.7%), 진천(16.1%)에 이어 세 번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