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4월까지 월 2회 구내식당 휴무 시행
충주시, 4월까지 월 2회 구내식당 휴무 시행
  • 박연수 기자
  • 승인 2020.02.13 1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박연수 기자] 충북 충주시가 지역 상권을 살리기 위해 구내식당 휴무제를 시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시는 구내식당 위탁 기관인 충주시시니어클럽(관장 김익회)과 협의를 통해 이달부터 4월까지 매월 셋째 주와 넷째 주 금요일, 월 2회 구내식당을 휴무하기로 했다.

이런 조치는 최근 코로나19 감염증에 대한 소비심리 위축으로 외식업계의 경영상태가 더욱 악화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지역경제 살리기 분위기 조성을 위해 마련됐다.

정문구 자치행정과장은 “침체된 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해 충주시청 전 직원이 동참해 지역 식당들의 어려움을 함께 나눌 것”이라며 “구내식당 휴무를 통해 조금이나마 지역경제 살리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