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야간 보행환경 개선
충주시, 야간 보행환경 개선
  • 박연수 기자
  • 승인 2020.01.09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후가로·보안등 LED로 교체

[충청매일 박연수 기자] 충주시가 안전한 야간 보행환경 조성을 위한 가로·보안등 교체사업을 마무리 했다 9일 밝혔다.

시는 사업비 29억 원을 투입, 관내 3천316개의 노후 가로·보안등을 고효율 LED로 교체했다.

지난해 시는 시민의 불안감 해소와 안전사고예방을 위해 LED 보안등 959개와 도심지, 시 진입 외곽도로의 노후 가로·보안등 2천357개를 교체해 사회적 약자의 안전한 야간 보행로 조성에 힘썼다.

이와 함께, 시는 앞으로도 3년간 2만2천개의 노후 가로·보안등을 고효율 LED로 전면 교체하는 한편, 우범지역과 위험지역에 LED 보안등 신설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충주시는 현재까지 관내 2만9천650개의 가로·보안등 중 7천444개를 LED로 교체해 전년 대비 388㎾h의 전력 절감과 도로면 밝기 30% 향상, 1천500만원의 전기요금 절약 효과를 거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