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기섭 진천군수, 닥터헬기 소생 캠페인 동참
송기섭 진천군수, 닥터헬기 소생 캠페인 동참
  • 심영문 기자
  • 승인 2019.11.06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심영문 기자] 송기섭 진천군수는 6일 ‘생명을 살리는 소리, 닥터헬기 소생 캠페인’ 릴레이에 참여했다.

이 캠페인은 아주대학교 김국종 교수에 의해 널리 알려진 닥터헬기의 소음에 대한 범국민적 인식을 개선 하고자 진행 중인 사회적 운동이다.

‘하늘을 나는 응급실’ 로 불리는 닥터헬기는 의료진이 탑승해 읍급환자가 발생하는 곳이면 어디든 신속하게 이동이 가능한 소중한 생명지킴이 역할을 하고 있다.

이날 송 군수는 닥터헬기의 이·착륙 시 발생하는 소음과 풍선이 터질 때 발생하는 소음의 데시벨이 유사한 점을 착안해 직접 풍선을 터뜨리는 퍼포먼스를 연출했다. 송 군수는 임영은 충북도의원과 양근식 상공회의소 회장를 다음 참가자로 지명하며 캠페인을 마무리했다.

송기섭 군수는 “닥터헬기의 소리는 응급환자의 생명을 살리는 희망의 소리로, 생명을 보호하는 위대한 운동에 많은 분들이 동참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