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종목별 동호회리그대회 활기 기대
충북 종목별 동호회리그대회 활기 기대
  • 최영덕 기자
  • 승인 2019.10.30 1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체육회 공모에 선정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충북도체육회가 ‘생활체육동호회리그대회 공모사업’에 연이어 선정돼 도내 종목별 동호회리그대회 사업이 활기를 띠고 있다.

대한체육회에서 종목별 시·군·구 지역리그 정착화를 통한 동호인 조직 활성화와 생활체육 참여 인구 확대를 위해 지난 4월 진행한 공모사업에 충북은 3개 시·군 8개 종목이 선정돼 종목당 2천여만원씩 리그운영 예산을 확보했다. 또 지난 7월 세부사업으로 추가 공모한 ‘충북도 동호회리그 운영 시·군 교류대회’ 개최 계획에 재선정되면서 6천만원의 지원금을 추가, 총 2억2천여만원의 사업비를 지원받는다.

지난 6월부터 시작된 종목별 지역리그대회는 청주시 4종목(탁구·볼링·농구·족구) 충주시 2종목(배드민턴·족구), 단양군 2종목(탁구·족구)으로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추가로 선정된 ‘충북도 동호회리그 운영 시·군 교류대회’는 오는 12월1일 충주시 일원에서 탁구, 족구, 배드민턴 등 3종목에 도내 생활체육동호인 가족 2천여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대회는 종목별 리그 결선과 도내 실업팀 선수 초청 강습회, 가족과 함께하는 친교의 시간 등 다양한 행사로 진행될 계획이다.

정효진 사무처장은 “동호회리그대회 공모사업이 세부사업까지 연이어 선정돼 종목별 지역리그 활성화에 촉매제가 됐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행정 추진으로 신규사업 발굴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