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머드축제 월드투어 홍보효과 톡톡
보령머드축제 월드투어 홍보효과 톡톡
  • 권혁창 기자
  • 승인 2019.10.09 1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권혁창 기자] 충남 보령시는 보령축제관광재단과 함께 지난달 28일부터 지난 7일까지 진행한 보령머드축제 월드투어가 터프머더 유치는 물론, LA아리랑 축제 등을 통해 다양한 홍보 활동을 펼치며 성공을 거뒀다고 9일 밝혔다.

먼저 시는 미국시간으로 지난달 30일 뉴욕 터프머더 본사에서 김동일 시장과 카일 맥컬린 터프머더 CEO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2020년 터프머더 보령대회 개최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내년 5월과 7월에 터프머더 한국대회를 개최키로 했다.

같은 날 오후에는 BTS, 독도 홍보 등으로 톡톡한 역할을 했던 뉴욕 타임스퀘어 전광판을 통해 보령머드축제 홍보 동영상이 방영돼 미국인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았다.

아울러 민선7기 공약으로 추진 중인 대규모 시민 힐링공원 조성을 위해 2만 그루가 넘는 나무와 아이스링크, 회전목마, 야외극장, 분수 및 조각품 등 각종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두루 갖춘 뉴욕 센트럴파크를 견학, 공원의 브랜드 가치와 디자인, 운영방향의 노하우도 익혔다. 특히, 한국관광공사 뉴욕지사 및 LA지사, 캘리포니아 오렌지카운티 등을 방문하고, 한인오피니언리더, LA 보령향우회장 등 관계자들을 만나 보령머드축제와 2022 보령해양머드박람회의 성공 개최를 위해 미주 한인들과 미국인들의 참여를 이끌어 내기로 협의키도 했다.

이밖에도 붉은 진흙탕과 소금탕, 스파로 구성해 운영 중인 글랜아이비 온천을 견학해 보령머드테마파크 사업 추진에 따른 머드기반 체험시설의 시스템과 노하우를 익혔다.

또 지난 6일에는 LA 현지 김 생산 공장 방문 등 지역특산물에 대한 미주 수출관련 협의를 진행하고 지난 8일 귀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