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상고 이민우·하수정, 스쿼시 결승 진출
충북상고 이민우·하수정, 스쿼시 결승 진출
  • 최영덕 기자
  • 승인 2019.10.07 1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충북스쿼시 유망주 충북상업정보고등학교 이민우(2년)·하수정(1년)이 고등부 남·여 개인전 결승에 각각 진출했다.(사진)

이민우는 지난해 전북에서 열린 제99회 전국체전에서도 개인전에 출전해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당시 1학년 선수가 금메달을 획득해 모두를 놀라게 하며 주목을 받았다.

올해 서울에서 열리고 있는 제100회 전국체전에서도 결승전에 진출해 2년 연속 금메달을 노리고 있다.

이민우는 예선전에서 충남(쌍용고) 고동훈을, 8강 경기(백영고) 김사무엘을 3대 0으로 이기고 준결승 상대인 울산(언양고) 강우석을 3대 1로 이기며 결승에 올랐다.

이민우는 8일 결승에서 광주 동일미래과학고 윤정민과 금메달을 걸고 한판 승부를 치른다.

또 하수정은 이번 전국체전에 처음 출전해 결승까지 경남 양산여고 노윤진, 대구 와룡고 김현지를 3대 0으로 압도적인 기량으로 이기고 결승전에 진출했다. 결승전은 8일 서경대 체육관에서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