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현장 복지행정 눈길
태안군 현장 복지행정 눈길
  • 한기섭 기자
  • 승인 2019.09.10 1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공무원 1가정 결연 위문 활동
공직자, 취약가정 87가구 방문

[충청매일 한기섭 기자] 태안군이 추석 명절을 앞두고 주변의 어려운 이웃과 함께 하는 따뜻한 명절 분위기 조성에 앞장선다.

군은 공직자 87명과 취약가정 87가구를 1대 1로 매칭, 지난 2일부터 추석 연휴 전날인 11일까지 각 공직자가 해당 가정을 찾아 위문하는 ‘1공무원 1가정 결연 위문활동’을 추진한다.

이번 위문활동은 올바른 공직가치를 실현하고 소외된 이웃을 찾아 훈훈한 사회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한 것으로 군은 2007년부터 기초수급대상자와 혼자사는 노인 등 사회취약가정과 공직자 간 자발적 결연을 통해 이웃 간의 정을 나누고 있다. 그동안 군 공직자 60명이 취약가정과 1대 1로 연결돼 봉사에 나서왔으며, 이번 추석 명절을 앞두고 공직자 27명이 추가로 결연 신청 의사를 밝히면서 결연가정은 총 87가구로 늘었다.

취약가정과 결연을 맺은 공직자들은 자율적으로 결연가정을 방문해 청소 등 가사지원 및 건강상태 파악에 나서며, 결연 공무원들이 작성한 활동일지를 토대로 생계 및 의료 등 복지서비스 제공에 나설 계획이다.

가세로 군수 및 군 관계자는 지난 9일  관내 사회복지시설과 소외계층가정을 방문해 따뜻한 인사와 위문품을 전달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