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출신 장문석 시인 ‘내 사랑 도미니카’ 출간
청주 출신 장문석 시인 ‘내 사랑 도미니카’ 출간
  • 최재훈 기자
  • 승인 2019.07.16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최재훈 기자] 장문석(사진) 시인의 시집 ‘내 사랑 도미니카’가 출간됐다.

이번에 출간된 시집 내 사랑 도미니카는 제목 그대로 ‘도미니카’에 대한 사랑의 노래이다.

시인은 시인의 말에서 “도미니카, 당신은 내 운명”이라고 밝히고 있다.

여기서 ‘도미니카’는 ‘내 화원에 꽃 한 송이 심어 놓고 간’ 비가시적인 존재이며, 그로 인해 ‘그때껏 내가 그린 모든 풍경들이 한바탕 몸살’을 앓고는 홀연 그 꽃의 배경이 되게 한 절대적인 존재를 의미한다.

해설을 쓴 김정숙 문학평론가는 “내 사랑 도미니카는 바로 그 존재를 찾아가는 아름답고도 험난한 여정이이며, 시간을 사유하는 탐색의 과정”이라며 “시인은 감히 중력이 미칠 수 없는 아름다움의 궁극을 희구한다. 더 나아가 당신을 향한 나의 기도는 이미 치명적인 중독이라고 고백하고 있다. ‘내 사랑 도미니카’ 연작시는 바로 그런 궁극의 세계에 닿고자 하는 소망의 노래”라고 설명했다.

장 시인은 충북 청주 출생으로 1990년 ‘민족 문학’을 통해 작품 활동을 시작했으며, 저서로 시집 ‘잠든 아내 곁에서’, ‘아주 오래된 흔적’, ‘꽃 찾으러 간다’와 시산문집 ‘시가 있는 내 고향, 버들고지’, ‘인생은 닻이 아니라 돛이다’ 등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